생후30일 한나의 성장일기


생후30일 한나의 성장일기

한나가 태어난 지 30일이 됐어요. 하루가 다르게 무럭무럭 자라서 신생아용 기저귀가 작아질정도로 제법 컸어요. 한나가 한 달 동안 쑥쑥 자라는 만큼 나머지 가족들도 신생아 돌보기에 적응하고 있어요. 멋진 오빠가 되기 위해 열심히 합기도를 배우고 공부도 꾸준히 하고 있어요. 한나가 어서 오빠라고 불러주면 좋겠다고 옆에서 동화책을 읽어주고, 자장가도 불러 줘요.생후30일 한나의 성장일기가 아니라 우리 가족들의 성장일기 같네요. 갑작스럽게 선물처럼 찾아온 셋째 아이 개구쟁이 아들 둘을 키우다가 이제는 딸을 키우게 됐어요. 둘째 완이와 똑 닮은 외모라 깜짝 놀랐어요. ㅎㅎ한나를 처음.......


원문링크 : 생후30일 한나의 성장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