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물원에 간 것 같던 서울 근교의 김포카페 글린공원에서 시간보냈어요


식물원에 간 것 같던 서울 근교의 김포카페 글린공원에서 시간보냈어요

식물원에 간 것 같던 서울 근교의 김포카페 글린공원 오늘은 힐링하기 좋은 곳을 가져왔답니다 ( ˃ᴗ˂ ) 오늘 포스팅 할 곳은요 코로나 이전에 다녀온 곳인데.. 사실 엄청 오래 됐지만..!ㅎ 반복되는 일상과 비슷한 데이트 속에서 장소라도 새로운 곳에서 시간을 보내고 싶었어요 그 때 새로운 곳을 가려고 엄청 찾아서 갔는데 좋았어서 공유해볼까해요 요즘은 식물원 같이 만든 대형카페가 좀 많이 생긴 것 같은데 그 당시에는 별로 없었어서 한참 찾았던 것 같아요 ㅎㅎ (식물원, 바다 같은 곳가면 마음이 편해져서 좋아하는 편입니당) 김포 글린공원에서 대해서 포스팅 시작하겠습니당 ( *ฅ́˘ฅ̀*) 김포 글린공원 김포 글린공원이 생방.......


원문링크 : 식물원에 간 것 같던 서울 근교의 김포카페 글린공원에서 시간보냈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