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묵칼레 터키 여행에서 빼먹으면 후회할 곳


파묵칼레 터키 여행에서 빼먹으면 후회할 곳

파묵칼레 요약- 데니즐리 버스 터미널에서 돌무쉬를 타고 30분가량 이동해야 한다. 돌무쉬는 버스 터미널 지하층에서 탈 수 있다.- 파묵칼레는 우리나라 말로 목화의 성이라는 의미이다.- 11월, 12월 우리나라는 겨울인 시기에도 춥지 않게 온천욕이 가능하다.(일교차가 심해 이른 아침이나 너무 늦은 오후는 춥다.)- 입장료는 2020년 12월 기준 80리라.- 파묵칼레 정상의 히에라폴리스도 함께 보면 좋다.- 파묵칼레 여행 영상(https://youtu.be/-JMlQrivFtE) 이스탄불에서 이즈미르. 이즈미르에서 데니즐리의 파묵칼레로 향했다. 터키는 이동 수단 중 버스가 대표적인데 데니즐리 터미널에 도착해서 돌무쉬를 타고 파묵칼레로 이동하면 된다.......


원문링크 : 파묵칼레 터키 여행에서 빼먹으면 후회할 곳