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선균씨에게 하고픈 말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