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들러리인가?


나는 들러리인가?

작년 1월, 스타트업에서 인턴을 했다. 그리고 최근에 대표님을 다시 만났다. 코로나로 인해 수혜를 본 회사 중 하나였고, 유명한 기업에 매각설까지 돌았다. 2년 안에는 초기 멤버들에게 주식으로만 최소 20~30억 가량을 나눠줄 수 있지 않을까 하는 기대를 갖고 계셨다. 용산 래미안 세대주이신 대표님. 그 아파트를 같이 걷는 데 아래와 같이 말했다. 자본주의 사회에서 없는 사람들은 있는 사람들의 들러리라 생각한다.나는 들러리가 되고 싶지 않았고, 그래서 스타트업을 시작했다. 그러고 나서 한 달 동안 생각했다. "나는 들러리인가?" 이 말은 곧 다음과 같다. 내가 내 인생의 주인공인가? 내가? 내 인생의 주인인가 ? .......


원문링크 : 나는 들러리인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