잔혹한 돌고래 사냥, 전통이란 이름의 학살


잔혹한 돌고래 사냥, 전통이란 이름의 학살

덴마크령의 패로 제도.매년 이곳에서는 들쇠고래를 비롯한 몇몇 돌고래들을 해안으로 몰이해서 사냥하는 전통이 있다.해안가로 몰이당한 들쇠고래들은 인간의 작살에 끌려 물 밖으로 나오고 인간들에게 잔인하게 학살당한다.이 비인간적으로 보이는 사냥은 놀랍게도 전통이란 이름으로 약 수백 년이나 지속되어왔고, 심지어 들쇠고래가 보호종이 아니라서 합법적이다.이런 일은 패로 제도에서만 일어나는 일이 아니다. 일본의 타이지 마을에서도 여러 돌고래 종을 몰이해서 사냥한다.현대에 이르러 대체식량과 야생동물에 대한 보호 인식이 생기면서 돌고래 사냥에 대한 비판 여론이 강해지고 있지만 불법이 아니고 전통이란 이유.......


원문링크 : 잔혹한 돌고래 사냥, 전통이란 이름의 학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