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 옆에 이런 스튜디오 하나 만들어두면 일하기도 좋고, 공부하기도 좋고, 놀기도 좋고...


집 옆에 이런 스튜디오 하나 만들어두면 일하기도 좋고, 공부하기도 좋고, 놀기도 좋고...

요즘 사람들은 아무래도 땅값이 비싸고, 주로 아파트에서만 살아봐서 그런지 시골에 집 지으면서도 집 안에 모든 것을 때려 넣으려는 경향이 있다. 사실 조금만 땅에 여유가 있으면 집은 좀 분리시켜 놓은 것이 좋다. 옛날 우리 조상님들이 안채와 바깥채를 구별해 놓았듯이 말이다. 주방과 안방이 있는 집은 아무래도 안주인의 살림영역이다보니 일을 하고 손님을 만나고 하는 일들과는 뭔가 조화가 잘 이뤄지지 않는다는 본능적인 느낌이 있다. 집중이 잘 안된다.집에서 작은 사업들 하는 사람들이 많은 미국에서도 같은 생각을 가진 사람들이 많은가 보다. 집 옆에 작은 일터, 스튜디오를 만든 사례가 '마빈'에서 만드는 뉴스레터.......


원문링크 : 집 옆에 이런 스튜디오 하나 만들어두면 일하기도 좋고, 공부하기도 좋고, 놀기도 좋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