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제!


무제!

단 하나의 사랑.마음 속에 담아둔 감정을 끄집어 내어저 위에 걸어놓고 싶다.발가벗겨진 것, 이제는 창피한 나이도 지났다.#불혹 #지천명


원문링크 : 무제!